주원준, 『인류최초의 문명과 이스라엘 – 고대근동 3천 년』(서울대학교 출판문화원, 2022)

고대근동 3천 년 역사 전체를 쉽게 쓴 수업교재이자 에세이입니다. 한국인으로 처음 같습니다. 젊은 세대가 읽었으면 좋겠습니다.

주원준, 『인류최초의 문명과 이스라엘 – 고대근동 3천 년』(서울대학교 출판문화원, 2022)

“고대근동 3천 년을 한눈에 보여 주기
이 책은 지난 10여 년간 ‘고대근동의 종교’를 강의한 경험에서 비롯되었다. 저자는 대학에서 구약학, 고대근동의 종교, 유다교 등 을 강의하며, 고대근동 세계의 역사적 흐름을 한눈에 드러내고 심화할 길도 열어주는 책의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꼈다. 인류최초의 문명인 고대근동 문명은 서아시아, 북아프리카, 유럽 일부를 아우르는 넓은 지역에서 3천여 년이나 지속되었고, 유다교, 그리스도교, 이슬람교의 직접적 배경이자 고대 인도 종교에 끼친 영향도 적다고 할 수 없다. 하지만 한국의 지성계는 이토록 중요한 고대근동 세계에 대해 놀랍도록 무지했고 지적 갈증을 달랠 수 있는 자료도 마땅한 것이 없었다. 그래서 ‘그리스 이전의 세계’를 총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기초적인 역사적 정보를 충실히 제공하면서도 그 해석과 의미를 쉽고도 차분하게 설명할 책을 구상하게 되었다.”

이 책은 나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설명방식을 채택했습니다. 이를테면 고대 메소포타미아의 특징을 “동방의 유럽”으로, 고대 이집트의 특징을 “서방의 중국”으로 설명하는 것입니다. 피라미드를 명동성당의 크기와, 최초의 도시 우르를 경복궁의 크기와 비교한다든지 하는 것들입니다.

이 책은 지난 10년간 서강대 종교학과에서 행한 강의 노트를 중심으로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지난번에 EBS에서 한 “고대근동 3천 년과 이스라엘”의 주요 내용이 들어 있습니다(1번 댓글).

강의는 서강대에서,, 방송은 EBS에서,, 책은 서울대에서 … ㅎㅎ

개인적으로나 신앙적으로 아쉬운 점은, 가톨릭대와 신학교가 빠져 있다는 점입니다. 평신도 신학자의 성서학 강의를 철통처럼(?) 막는 분위기는 언제나 바뀔런지요 … (에효)

20권째입니다. (번역도 아니고 공저도 아닌) 단독저술로는 6권째입니다.

알라딘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298971522

교보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52130037&orderClick=LEA&Kc=#N

P.S. 제가 아직 실물로 책을 받아보지 않았다는 점은 비밀아닌 비밀. ㅋ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